커리, 르브론과 올스타전서 첫 호흡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199회 작성일 21-03-08 22:14

본문

르브론과 커리가 올스타전에서 첫 호흡을 맞췄다.


8일(이하 한국시간) 애틀랜타 스테이트 팜 아레나에서 열린 2021 NBA 올스타전에서 팀 르브론이 팀 듀란트를 170-150으로 이겼다.


이날 올스타전은 르브론 제임스와 스테픈 커리가 같은 팀에서 뛰는 첫 경기였다. 올스타전 드래프트에서 르브론이 커리를 지명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이 둘은 현존 NBA 최고의 라이벌로 손꼽힌다. 지난 몇 년간 NBA 파이널에서 서로를 상대로 만나 수많은 경기를 치렀기 때문. 그래서 많은 이들이 두 선수가 맞출 호흡에 큰 관심을 나타냈다.


커리 또한 경기 전 인터뷰에서 "르브론 제임스와 내가 팀으로 뭉쳤다. 코트에서 즐길 준비가 됐다. 우리는 완전히 새로운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르브론과 커리는 르브론 특유의 시그니처 오프닝 세레모니인 '쵸크 토스'를 함께하며 올스타전 시작을 알렸다.


이날 경기에서 르브론은 4점 2리바운드 4어시스트, 커리는 3점슛 8개 포함 28점 4리바운드 4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683건 6 페이지

검색